16일 조지아 확진자 121명 귀넷 5명

0
241

<이승은 기자>

조지아내 확진자수가 16일 현재 121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이는 전날 집계된 99명에서 하룻새 무려 22%나 증가한 수치입니다.

주보건국에 따르면 사망자 수는 여전히 1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카운티별로는

풀턴 27명
캅 22명
디캡 10명
바토우 9명
체로키 7명
도허티 6명
페이옛 5명
클레이턴 5명
귀넷 5명
플로이드 4명
클라크 3명
라운즈 3명
고든 2명
코웨타 2명
리 2명
헨리 2명
트룹 1명
홀 1명
폴크 1명
폴딩 1명
찰턴 1명
뉴턴 1명
포사이스 1명 등입니다.

성별로는 여성 50%, 남성 50%로 동일한 감염률을 보이고 있으며 연령대별로는 0-17세 사이가 2%, 18-59세가 44%, 60세 이상 역시 44%, 미확인 연령이 11%로 나타났습니다.

브라이언 켐프 주지사는 16일 오전 트위터를 통해 애틀랜타에 본사를 두고 있는 칙필레가 전국 2500여개 매장내 식사 영업을 당분간 중단하고 드라이브 스루만 하기로 결정한 것에 대해 “조지아 기업인 칙필레가 주보건부의 코로나 19 가이드 라인을 따르는 모범을 보여 자랑스럽다”고 칭찬했습니다.

현재 뉴욕시와 로스앤젤레스 등 일부 도시에서는 식료품점과 약국을 제외한 바, 식당 등에 일시적 영업 중단 명령이 내려진 상태입니다.

조지아에서는 아직까지 코로나 19로 인한 비즈니스 영업 규제는 발표되지 않았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