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김정은 아직 북한 완전 통제하고 있다고 추정’

    0
    213

    <워싱턴 한면택 특파원>

    존 하이튼 미 합참차장 “김정은 북핵무력, 군대 완전 통제”

    폼페이오 “전날 트럼프 언급에 더할 것 없다”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건강이상설과 관련해 미국은 “김정은 위원장이 아직 북한을 완전 통제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존 하이튼 미 합참차장이 밝혔다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언급에 추가할게 없다며 언급을 자제했다

    북한측의 침묵으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건강이상설이 사라지지 않고 있으나 미국에선 펜타곤이 나서 김정은 위원장의 완전 통제가 유지되고 있을 것이라는 입장을 제시했다

    현역 미군 서열 2위인 존 하이튼 미 합참 차장(공군대장)은 22일(현지시간)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아직도 북한 핵무력과 군대를 완전히 통제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한다”고 밝혔다.

    하이튼 힙침 차장은 이날 국방부 브리핑에서 김 위원장이 북한을 완전히 통제하고 있다고 보느냐는 질문 에 “완전히 통제하고 있다고 추정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하이튼 합참차장은 “미국의 군사정보당국은 김정은 위원장의 건강이상설에 대해 확인도 부인도 하지 않고 있으며 나도 어떤 것을 확인이나 부인도 할 수 있는 정보들을 갖고 있지 않다”고 설명했다

    현역 미군 수뇌부인 합참차장의 이같은 언급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군 통제력에는 아직 아무런 변화가 없다는 점을 확인해 준 것으로 주목돠고 있다.

    이에 비해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이날 국무부 회견에서 “대통령이 전날 저녁 말한 대로 우리는 북한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에 대해 긴밀하게 주시하고 있다”며 “그러나 나는 어떠한 것도 더할 게 없다” 고 말을 아꼈다.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정보를 얻기 위해 북한에 연락을 시도해봤는가. 어떤 반응이었는가’ 등의 질문을 받고서는 “나는 어떠한 것도 더할 게 없다”고 답변했다.

    이에 앞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브리핑에서 김 위원장의 건강 이상설 관련 보도에 대해 “우리는 모른다”며 “김 위원장이 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미국정부의 입장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수술까지 받은 좋지않은 건강상태 이지만 중태설, 심지어 사망설까지는 믿지 못하고 아직 북한을 통제하고 있는 상황으로 판단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이런 가운데 미군 정찰기와 초계기들이 사흘 연속 한반도 상공에 전개해 북한 동향을 밀착 감시하고 나선 것으로 VOA(미국의 소리방송)가 보도했다.

    민간 항공추적 사이트 ‘에어크래프트 스폿’에 따르면 미 공군 정찰기인 리벳 조인트(RC-135W)가 22일 서울과 경기 남부 상공 등을 비행했다.

    이에앞서 지난 20일에는 통신감첨 정찰기, 21일에는 미 공군 정찰기 E-8C와 미 해군 해상초계기 P-3 C가 잇따라 출격한 바 있어 연일 북한 동향을 정밀 감시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