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10월 기준 일년 동안, 텍사스 최고 최고급 주택 거래율 지역으로 DFW 부상

0
1013

최근 텍사스 리얼터스 협회(Texas Realtors Association)가 주 전역 지역별로 대저택과 팬트 하우스 콘도 등 최고급 주거지 거래 현황을 비교 분석한 결과, 올해 10월까지, 텍사스에서 백만달러 이상을 호가하는 최고급 주택 5100여채가 매매됐으며 지역별로는 DFW 지역의 매매 건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해당 협회 차기회장인 신디 불라(Cindi Bulla)는 텍사스의 고급 주택 시장 거래 호황이 앞으로도 계속될 것으로 전망하며, 거래 주체들이 텍사스 경제의 번영을 누리는 기존 지역민들을 비롯 캘리포니아(California) 같은 고비용 지역과 타국에서 온 국내외 이주민들이라는 점에 주목했습니다.

올해 10월까지 한 해 동안, DFW 지역에서 최고급 주택이 매매된 총 거래 금액이 17억여 달러이며, 이는 기록적인 거래 수준이기도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북텍사스(North Texas)에서 이제껏 거래된 총 주거용 부동산 거래량의 9%에 해당하는 높은 수준인 것으로도 알려졌습니다. 

특히 올해 10월까지 일년 동안, 텍사스에서 매매된 최고급 주택의 중간 가격이 130만여 달러로써, 이전 일년 동안 수준보다 2% 오른 가격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달라스 DKnet 뉴스 이건호입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