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우버 수수료 인상되나

0
358

시애틀 시장 제니 더칸(Jenny Durkan)이 차량 공유 서비스 운전자에 대한 최저 임금을 보장하고 교통과 주택 사업 자금 조달을 위해 승차료를 인상할 계획입니다.   


현재 차량 공유 서비스 운전자들은 회사와 독립적으로 계약을 맺고 세금과 보험, 가스를 포함한 비용을 스스로 부담하고 있으며, 이 결과 운전자들이 실제로 얻게 되는 수익은 감소하는 실정입니다.

더칸 시장은 또한 분당 승차료를 현재 0.24달러의 약 세 배인 0.75달러로 인상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증가된 수수료 수익은 시내 트램 사업과 대중 교통 인근의 저비용 주택 사업, 운전자 보호 사업의 세 가지 영역에 사용될 예정입니다.

하지만 차량 공유 서비스 제공 업체인 우버(Uber)와 리프트(Lyft)는“전체 승차량이 감소할 것이며, 결국 손실을 입는 측은 운전자”라며 공통된 우려를 표했습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