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진호 전투 기념비 완공식 열려

0
21

한국전 당시 격렬한 싸움이 벌어졌던 장진호 전투를 기억하는 기념비 완공식이 지난 9일(토) 오전 10시, DFW 국립묘지(National Cemetery)에서 열렸습니다. 

장진호 전투는 한국 전쟁의 결정적 전투 중 하나로 1950년 11월 27부터 12월 13일까지 함경남도 장진호에서 미 해병대와 중국군이 벌인 전투입니다. 당시 미군 4천 500여명이 전사했으며, 약 10만 명의 한국 피난민들을 구했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한인 사회에도 친숙한 리처드 캐리 장군이 나와 축사를 전했습니다. 그는 많은 한국 전우들이 있었고, 그들과 함께 싸워 자랑스러웠다고 전했습니다. 리처드 캐리 장군입니다.

#. 리처드 캐리 장군 INT

이날 기념비 완공식에는 생존한 미 참전 용사들과 가족들 외에도 달라스 한인회 유성주 회장, 6.25참전 국가 유공자 달라스 지회 오병하 회장, 달라스 한국 노인회 오흥무 회장, 주달라스영사출장소 등이 함께 했습니다.

달라스 한인회의 유성주 회장은 오늘의 기념비 완공으로 순국한 참전 용사들의 유족들과 후손들이 위로를 받았으면 좋겠다고 전했습니다. 6.25참전 국가 유공자 달라스 지회 오병하 회장은 이번 기념비 완공은 전미에서 2번째라며 미 참전 용사들에게 감사를 전했습니다. 유성주 회장과 오병하 회장입니다.

#. 유성주, 오병하 회장 

앞서 DFW 한인 사회는 지난 해 여름, 달라스 한인회와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 주도로 진행된 모금 운동을 통해 약 2만 6천달러의 기금을 장진호 전투 기념비 건립단체에 전달한 바 있습니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alkor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