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FW 지역, 사무실 건축 최고 시장

0
26

코로나 팬데믹의 완화와 함께 찾아온 건설붐 속에서 달라스-포트워스는 미국 최고의 사무실 건설 시장 중 하나입니다. 

야디 시스템즈 (Yardi Systems)의 새로운 보고서에 따르면 달라스-포트워스 지역은 4월 사무실 건물에서 전국적으로 4위를 차지했으며 거의 8백만 평방 피트의 건물이 들어서고 있습니다. 

북부 텍사스는 건설 중인 사무실 공간에서 맨하튼, 보스턴, 어스틴 다음 순위를 차지했습니다. 

야디스 커머셜에지 (Yardi’s CommercialEdge) 보고서의 분석가는 “팬데믹과 원격 근무로 인해 많은 곳에서 개발이 둔화됐지만 몇몇 시장에서는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신규 건설의 증가세를 나타낸다.”라고 밝혔습니다. “앞으로 개발은 일부 시장에 집중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국내 유입인구가 많은 선벨트 (Sun Belt) 시장은 새로운 사무실 공간이 좋은 계약조건에 들어서는 것을 계속 보게 될 것이다.”라고 했습니다.

어스틴의 사무실 공급은 천만 평방피트 이상 면적이 건설되어 거의 12% 증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에 비해 달라스-포트워스 지역에서 진행 중인 건설은 이 지역 사무실 공급량에 3% 미만을 추가하게 된다. 주요 사무실 프로젝트는 달라스 업타운 지구와 플래노 및 프리스코에서 진행중에 있습니다.

달라스-포트워스와 어스틴 모두 사무실 고용이 가장 많이 증가한 미국 대도시 목록의 최상위에 있습니다. 

야디에 따르면 북부 텍사스의 사무실 고용 증가의 대부분은 전문 서비스 및 금융 부문 회사에서 발생했습니다. 야디는 “어스틴과 달라스는 지난 2년 동안 사무직 일자리를 늘리는데 있어 선두를 달렸다.”고 보고했습니다. 

달라스-포트워스 지역의 사무실 공간에 대한 수요는 지난 6개월 동안 반등해1분기에 90만 평방 피트 이상의 실질 임대가 발생했습니다. 이는 코로나19로 임대가 감소하기 전이었던 2019년 이후로 지역의 사무실 임대 부문에서 최고 실적에 해당합니다. 

달라스-포트워스 지역은 올해 4월까지 13억 달러 이상의 부동산 구매가 이루어진 미국 최고의 사무실 투자 시장 중 한 곳입니다. 

북부 텍사스는 1분기에 거의 130억 달러의 거래로 상업용 부동산 투자에서 미국을 이끌었다. 뉴마크 그룹 (Newmark Group)의 연구에 따르면 이는 2021년 1분기 투자의 두 배 이상 규모에 해당합니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alkor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