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부터 아시아계 사업체 대상 연쇄 총격 사건 있었다

0
47

헤어월드 묻지마 총격 사건 발생 이전인 지난 4월부터 달라스에서 아시아계가 운영하는 사업체를 대상으로 연쇄 총격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특히 이번 헤어월드 묻지마 총격 사건 발생 전날에도 아시아계가 운영하는 한 사업체에 총격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지난 금요일(13일) 달라스 경찰국의 에디 가르시아 국장은 지난 4월 2일 오전 11시 13분경, 누군가가 2208 로열 레인에 위치한 한 쇼핑센터 인근에 위치한 아시아계 소유의 3개의 사업체에 누군가 총을 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한달 후인 지난 10일에도 누군가 4849 Sunnyvale Street에 위치한 한 아시아계 사업체에도 건물에 총을 쏘고 달아난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다행히 당시 건물 뒷편에 있던 사람들은 다치지 않았지만 이어 바로 다음날 헤어월드 총격 사건이 또다시 발생했고, 한인 여성 3명이 큰 부상을 입었습니다. 

경찰은 앞선 두 사건에서도 헤어월드 총격범의 차량인 적갈색의 미니밴이 관련돼 있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가르시아 국장은 일련의 총격 사건들에 대해 연방 수사국(FBI), 북텍사스 테러리즘 테스크 포스(North Texas Terrorism Task Force) 및 기타 기관과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총격범이 아직 잡히지 않으면서 로열 레인 한인 상권에 불안감이 증폭됨에 따라 지난 금요일(13일) 로열 레인 코마트 주차장에는 이동식 경찰 감시 타워가 설치됐고 순찰 경찰차도 추가 배치됐습니다. 지역 한인 소상공인들은 경찰 보안력이 추가되면서 예전보다 안전해졌지만 지역내 보안 강화 조치가 더 영구적으로 마련되기를 바란다고 밝혔습니다.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alkor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