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라스 카운티, 코로나 19 위협 수준 ‘레드’로 격상

0
73

달라스 카운티가 어제(14일, 수) 다시 지역 내 코로나 19 위협 수준을 최고 심각 단계인 레드로 상향 조정했습니다. 지난 9월 초 위협도를 한단계 낮춰 오랜지로 하향 조정한지 6주 만입니다. 강치홍 기자입니다.

<기자> 달라스 카운티의 클레이 젠킨스 판사는 어제 지역내 코로나 19 위협 수준을 최고 심각 단계인 레드로 격상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젠킨스 판사는 코로나 19 일일 브리핑을 통해 최근 달라스 카운티의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와 입원율이 급상승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달라스 카운티는 지난 9월 2일 지역 내 코로나 19 위협 수준을 한단계 낮춘 오렌지로 하향 조정했습니다. 당시 카운티 당국은 14일 이상 확진자 수 감소와 입원율 안정세가 나타났다며 위협도를 한단계 낮췄지만 결국 약 6주만에 이를 다시 상향 조정했습니다. 달라스 카운티의 색깔별 안전수칙 권고안은 레드, 오렌지, 옐로우, 그린 4단계이며, 단계별로 사람들이 취해야 할 행동과 안전권고 사항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 5월 공중보건, 역학, 전염병 전문가들의 도움과 참여로 이뤄졌습니다. 

특히 행정 명령과는 다른 구속력이 없는 권고 사항으로 만연한 코로나 19 감염상황에서 사람들이 안전을 지키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지를 알려주는 가이드라인입니다. 이에 최고 위험 수준인 레드로 격상되면 미용실 이용이나 외식 또는 쇼핑 등 비필수 활동과 여행 등을 자제할 것이 권고됩니다. 

한편 이번주 화요일부터 기록적인 투표율을 보이고 있는 사전 투표 현장은 정상적으로 진행됩니다. 이와 관련해 젠킨스 판사는 코로나 19 팬데믹 기간 중 치러진 지난 프라이머리와 결선 투표 후 특별한 코로나 19 확산이 보고 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지난 선거들이 공중보건위원회 PHC의 권고하에 치러졌다며, 안전한 투표 환경 보장을 위한 특별 대책 때문에 가능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어제 기준 달라스 카운티의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는 504명, 신규 사망자는 1명으로 보고됐습니다. 또한 지난 한 주 동안 평균 신규 확진자 및 감염 의심 환자는 374명으로 2주전 평균 346명보다 증가했습니다. 달라스 DKnet 뉴스 강치홍입니다.

코로나 19  예방 생활수칙 (CDC제공)

– 손 씻기: 비누와 물로 20초 이상 손을 깨끗이 씻으십시오. 특별히 화장실 사용 후, 식사 후, 코를 풀거나 기침, 재채기를 하고 난 후 손을 깨끗이 씻으십시오. 비누와 물이 없을 경우 알콜이 주성분(60-95%)으로 된 손 세정제를 사용하십시오.

– 씻지 않은 손으로 얼굴을 만지지 마십시오.

– 외출할 때는 마스크나 천으로 된 페이스 커버로 코와 입을 가려 주십시오. 

– 에티켓 지키기: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경우 화장지로 코와 입을 가리십시오. 화장지가 없으면 옷소매로 가리십시오. 화장지는 사용 후 휴지통에 버리십시오.

– 소독 및 청결 유지 : 손이 자주 닿는 부분이나 테이블, 문 손잡이, 핸들, 전화기, 키보드, 화장실 등 사물을 비누를 사용해 정기적으로 닦아 주십시오. 특히 주유할 때, 마트에서 카트 손잡이를 잡을 때 주의 하십시오. 

– 사회적 거리 두기 : 사람과 대면 시 서로 6피트, 약 2미터의 거리를 두고, 특히 아픈 사람과의 접촉은 피하십시오.

– 자발적인 자가격리: 호흡기 질환 증상이 있을 경우 자택에 머무르십시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kmedianow.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