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감염으로 코로나 구호 패키지 타결 속도낸다

    0
    196

    트럼프 양성판정후 조속 타결 주문, 타결 서두르는 백악관

    펠로시 트럼프 양성판정으로 타결에 속도 고대

    <워싱턴 한면택 특파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부부의 양성판정으로 충격파를 가하고 있으나 코로나 구호 패키지 협상의 타결이 속도를 낼 것으로 백악관과 민주당 지도부가 시사했다

    특히 격리에 들어간 트럼프 대통령이 조속한 타결을 주문하고 있는 것으로 백악관 참모들이 밝혀 코로나 구호 패키지 협상 타결이 임박해지고 있는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선거를 한달 앞두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멜라니아 여사가 양성판정을 받아 미 전역에 충격을 주고 있으나 코로나 구호 패키지 협상을 조속히 타결하도록 촉진하게 될 것으로 워싱턴 포스트 등 미 언론 들이 보도했다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트럼프 대통령 부부의 양성판정으로 코로나 구호 패키지에 대한 협상 타결이 빨라질 것으로 고대하고 있음을 밝혔다

    펠로시 하원의장은 2일 MSNBC와의 인터뷰에서 “대통령과 영부인까지 양성판정을 받아 슬픈 일이지만 이를 계기로 코로나 구호패키지로 무엇을 하려는지 인식하게 될 것으로 바란다”고 강조했다

    백악관측은 대통령의 양성판정으로 코로나 구호 패키지 협상 타결을 더욱 서둘러 조속히 확정지으려 하고 있음을 숨기지 않았다

    래리 쿠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장은 블룸버그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실직자, 중소업체 등이 도움을 절실히 요구하고 있는데 특정 목표별로 마련해 놓은 코로나 구호 패키지를 왜 통과시키지 않느냐”면서 “우리는 타결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펠로시 하원의장과 협상해온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은 트럼프대통령에게 이번주 나흘연속 벌였던 협상 과정을 보고하고 지침을 받을 것으로 보여 이르면 이번 주말 중대 진전이나 협상타결까지 주시되고 있다

    마크 메도우스 백악관 비서실장은 트럼프 대통령이 양성판정을 받은지 수시간후 협상과정을 질문했다 면서 코로나 구호 패키지 협상에 가속도를 내서 곧 타결지을 것임을 내비쳤다

    민주당 하원이 2조 2000억달러 규모의 새 히어로즈 법안 2.0을 통과시켜 놓은 반면 백악관은 기존안 보다 1000억달러 올린 1조 6200억달러 방안을 제시해 놓고 있다

    선거가 한달앞으로 다가오고 있는데도 격차는 좀처럼 좁혀지지 않은 데다가 트럼프 대통령 부부가 양성 판정을 받은 것이어서 이러한 악재들을 일축시키기 위해 백악관이 추가로 더 올리고 협상을 타결지을지 주목되고 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